HOME > 매거진 상세정보

과월호 구매

2018년 12월호 시카고 특집

\7,000

2018년 12월호
수량선택
  • 잡지소개

    ON THE COVER
     

    시카고 최고의 전망대로 꼽히는 윌리스 타워 103층의 스카이덱 시카고.


    Contents




    TRAVELLER’S SPECIAL

    WALK IN CHICAGO
    윈디 시티, 시카고에서 보낸 겨울

    겨울의 문턱에서 시카고를 찾았다. 미국 일리노이주 북동부, 바다 같은 미시간호를 끼고 마천루가 밀집한 이 바람의도 시는 혹독한 겨울을 앞두고도 쉬이 차가워질 줄을 몰랐다. 예술과 음악의 열기가 늘 여정에 함께했다.
     

    78 시카고 버킷리스트

    시카고는 영감의 도시다. 마천루로 감싸인 거리엔 예술 작품이 널려 있고, 늦은 밤까지 재즈와 블루스 공연이 골목 구석구석을 뜨겁게 달군다.


    88 로컬의 놀이터 2

    시카고의 도심 한가운데부터 막 화사해지기 시작한 서쪽 공장지대까지, 진화하는 도시를 쫓아 느린 산책에 나섰다.

    94 시카고 미식 가이드

    저렴한 푸드 코트부터 최고급 스테이크 레스토랑까지, 이 도시의 마천루만큼이나 소중한 미식의 성지들만 모았다. 
     

    100 빛과 어둠 사이, 밤의 시카고

    밤이 되면 도시는 완벽히 낯선 풍경으로 여행자를 유혹한다. 어둠에 사로잡힌 채 빛에 이끌려 떠난 시카고에서의 마지막 밤 산책기.






     

    About World

    104 앨버타 남동부 로드 트립

    캐나다 앨버타주 남동부 배드랜드는 바위와 모래, 주름처럼 갈라진 메마르고 황량한 땅의 연속이다. 공룡과 원주민의 땅 배드랜드를 달렸다.

     

    116 치유의 길, 미야기올레

    대지진과 쓰나미로 얼룩진 땅에 희망의 올레길이 열렸다. 일본 동북부의 미야기현. 규슈, 몽골에 이어 제주올레의 세 번째 해외 자매 길이 된 이곳엔 7년 전의 아픈 기억과 함께 미래에 대한 기대가 새싹처럼 자라고 있었다.

     

    126 달리며 마주한 펑후의 자연

    타이완 서부의 섬, 펑후를 달렸다. 낯설고 아름다운 자연이 눈앞에 펼쳐졌다.

      


     

    Insider

    56 공항 속 건축

    여행자들에게 그 도시의 첫인상으로 각인되는 건축물이 있다. 바로 공항이다. 공항 건축이 다른 어떤 랜드마크를 짓는 일보다 중요한 이유다.


    58 밀레니얼 세대가 주목하는 2019 여행지

    현재 여행 트렌드의 중심에는 밀레니얼 세대가 있다. 밀레니얼 세대를 대표하는 5가지 키워드와 2019년 이들이 주목하는 여행지 15곳.
     

    64 특급 호텔로 떠나는 세계 맛 기행

    쉐라톤 그랜드 마카오라면 호텔 안에 머물며 로컬 본연의 맛부터 세계의 다채로운 미식 향연까지 취사선택할 수 있다.

     

     

     

    Traveller’s Now

    22 WHAT’S ON DECEMBER

    한 해의 마지막을 특별하게 보낼 수 있는 축제들.

     

    24 술과 요리가 있는 양조장

    술과 요리가 함께하는 베를린의 양조장을 소개한다.

     

    26 뉴요커를 사로잡은 호텔

    여행을 부르는 뉴욕의 젊고 창의적인 새 호텔들.

     

    28 연말을 위한 런던의 팝업 레스토랑

    12월까지만 만날 수 있는 런던의 연말 모임 공간들.

     

    30 파리의 한식

    파리지앵들의 입맛을 사로잡은 한식 레스토랑들.

     

    32 12월에 가야 할 공간들

    프랑스, 타이, 제주의 핫 플레이스가 서울에 상륙했다.


     





    Features & Interview
     

    34 신규 취항 가이드

    이 도시들은 지금 여정을 준비하기에 딱 좋다. 항공사들의 앞다툰 신규 취항 덕분에 하늘길이 더 넓어졌다.


    35 2019 플래너 대전

    연말을 실감하게 하는 플래너 프로모션 시즌이 돌아왔다. 2019년 키워드는 ‘컬래버레이션’이다.

     

    36 요즘 위스키의 궁합

    신상 위스키로 연말 파티 테이블을 차렸다. 함께 먹기 좋은 음식도 준비했다.

     

    37 오후의 티타임을 위한 크림 티 카페

    따뜻한 홍차, 스콘, 잼 그리고 클로티드 크림을 완벽히 갖춘 서울의 크림 티 카페들.

     

    134 크리스마스에 우리가 먹고 마시고 사랑하는 법

    한 해의 마지막을 누구보다 뜨겁게 보낼 줄 아는 이들을 위한 리스트를 준비했다. 크리스마스와 연말을 특별하게 만들어줄 것이다.

     

    146 보타닉 서울, 서울식물원

    서울의 마지막 평야라 불리던 마곡지구에 식물원이 문을 열었다. 2019년 5월, 정식 개원을 앞둔 서울식물원을 미리 만나고 왔다.

     

    150 겨울밤의 책 한잔

    책 읽으며 술 한잔하고 싶은 겨울밤을 위해 술과 책이 있는 아늑한 공간 3곳을 찾았다.

     

    152 계절이 지나가는 풍경, 논산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는 환절기에 논산을 찾았다. 넓은 평야지대로 이뤄진 고장에서 추위를 이겨낼 힘을 얻었다.

     

     
     





    Fashion
     

    38 HALL OF FAME

    한 해를 화려하게 마무리해줄 파티 룩.
     

    40 ROMANTIC HOLIDAY

    연말 선물로 제격인 기프트 패키지.


    42 TRAIN TRAVEL

    겨울의 낭만 속으로 한가득 짐을 싣고 떠나는 열차 여행자.


    44 진짜보다 멋진 가짜

    단순한 ‘가짜’가 아닌 도덕적, 윤리적 가치를 품은 ‘에코 퍼eco fur’ 스타일링을 주목하자.

     

    48 롱 코트 전성시대

    멋과 보온성까지 겸비한 롱 코트를 매력적으로 연출한 그녀들의 공항 패션.

     

     

     

    Beauty
     

    46 BLING BLING

    부쩍 행사가 잦아진 12월, 글리터 메이크업으로 연말 파티의 주인공이 되어보자.


    50 디톡스 테라피

    보이지 않는 몸속부터 보이는 피부 표면까지 케어해주는 디톡스 아이템.

  • 배송안내

    - 정기구독 / 재구독
    <더 트래블러>는 발행일이 25일로 배송기간은 주말을 제외한 6일 정도가 소요됩니다.

    - 과월호
    구매하신 과월호의 입금 확인 후 배송이 시작되며 1~3일 내에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배송일이 주말, 공휴일과 겹칠 경우 배송이 지연 될 수 있습니다.
  • 취소안내

    - 정기구독/재구독
    [환불규정]
    1. 사은품이 정상품(개봉하지 않은 완제품)으로 반납이 가능할 경우 발송 된 잡지의 정가를 제외한 나머지 금액만 환불 받으실 수 있습니다.
    2. 사은품을 정상품으로 반납이 불가능 할 경우 ‘발송 된 잡지의 정가 + 사은품 가격’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만 환불 받으실 수 있습니다.
    3. TYPE A(15% 할인)로 정기구독을 신청하신 경우 발송 된 잡지의 정가를 제외한 나머지 금액만 환불 받으실 수 있습니다.

    - 과월호
    포장이 되어 있지 않은 제품으로 택배 포장 개봉 시 반품이 불가합니다.
    파손 등 제품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의 경우 02-3702-2222 또는 thetraveller.manager@gmail.com으로 연락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