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WHAT'S NOW
WHATSNOW
진로 교육과 취업 지원까지, 스타벅스 잡 페어

스타벅스가 50여 개 특성화고 학생을 대상으로 잡 페어를 개최했다.

 

스타벅스 잡 페어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교육기부 국제 NGO JA (Junior Achievement)와 함께 지난 2015년부터 특성화고 학생을 위한 진료 교육 활동을 전개해왔다. 업계 최초로 선보인 청소년 진로 교육 프로그램으로, 현재까지 스타벅스 재단 기금 28만 5000달러를 JA에 전달했다. 지난 12월 4일에도 용산전자 상상가 Y-밸리에서 잡 페어를 개최하고 서울과 경기 지역 50여 개 특성화고 학생 450명을 초청, 진료 교육과 취업 연계 활동을 안내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학생들이 졸업 후 실제 구직 활동에도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강의와 체험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직업 선호도와 적성을 미리 알아보는 적성검사는 물론이고, 이력서 사진 촬영, 면접 준비를 위한 개인별 이미지 컨설팅, 발표 기술과 모의 면접, 관계 형성 기술, 갈등 해결 기술 등의 진로 교육 프로그램도 현장에서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외에 바리스타 직무 상담, 스타벅스 바리스타가 진행하는 커피 세미나 등의 커피 실습 과정도 마련했다. 또 스타벅스 점장과 지역 매니저, 인사 담당자 등 50여 명의 임직원이 직무 상담을 진행하는 멘토로 나서 재능기부 활동도 전개했다. 서울시교육청 취업지원센터도 함께 참여해 학생들이 취업 후에도 지속적으로 능력을 개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스타벅스 파트너 학사 학위 프로그램 사례 등의 후학습 지원 제도도 안내하겠다는 계획이다. 실제로 2015년부터는 스타벅스 임직원 1300명 이상이 교육 연수 과정 이수 후에 전국 80여 개 특성화고를 방문, 1만 5000여 명이 넘는 특성화고 학생들의 취업 멘토로 재능기부 활동에 참여해오고 있다. 2019년에 서울, 부산, 제주를 비롯해 전국 8개 도시의 15개 학교에서 5월부터 11월까지 진로 교육 활동을 진행했다. 

 

 

스타벅스 잡 페어

스타벅스의 특성화고 학생 취업 지원은 여기에서 끝나지 않는다. 진로 교육 프로그램 과정 이수 후 이력서를 제출한 학생을 대상으로 바리스타 채용 면접도 진행한다. 올해는 최대 50명을 선발할 예정으로, 지난해 잡 페어에서는 서류 전형, 면접 등의 과정을 통해 총 45명의 학생을 채용한 바 있다. 

 


<2020년 1월호>


자료 제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www.istarbuck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