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WHAT'S NOW
WHATSNOW
스타벅스 이대 R점, 국내 유일 기념 매장으로 재탄생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1호점이 20주년을 맞아 리뉴얼 오픈했다. 리저브 전용, 티바나 전용 등 전국 유일의 프리미엄 공간으로 거듭난 이대 R점이다.

 

 

PROMOTION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1호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1호점

국내 스타벅스의 역사는 1999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지금으로부터 20년 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이화여대 앞에 한국 최초의 매장을 오픈했다. 지금도 같은 자리에서 프리미엄 원두커피와 브랜드만의 특별한 경험을 전달하는 스타벅스 1호점인 이대점은 지난 7월 26일 오픈 20주년을 맞이하여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우리 곁을 찾아왔다. ‘이대 R’점이라는 이름으로 문을 연 해당 매장은 리저브와 티바나 전용 매장으로 운영된다. 1층은 리저브 공간으로 독립적인 전용 바를 갖추고 리저브 음료 및 푸드를 선보인다. 이곳에서는 스타벅스 글로벌 인증 평가를 통과한 바리스타들이 리저브 전용 추출 기기를 이용해 다양한 싱글 오리진 리저브 원두 음료를 제공한다. 또한 2층에서는 티바나 티를 활용한 블렌디드와 피지오 음료를 비롯한 다채로운 티바나 음료를 판매하며 3층은 테이블을 두어 고객 공간으로 운영한다. 이대 R점이 더욱 특별한 이유는 단순히 1호점을 리뉴얼했기 때문이 아니다. 일반 스타벅스 매장의 음료는 판매하지 않는 프리미엄 운영이 특징인데, 이는 전 세계 스타벅스 매장 중에서도 미국과 중국의 소수 매장에만 적용할 정도로 특별한 운영 방식이다. 물론 스타벅스만의 감각적인 인테리어는 고스란히 유지했다. 국내 1호점을 상징하는 금색 디자인의 동판과 현판을 비롯해 파이크 플레이스 매장, 시애틀 로스터리 매장, 이대 R점의 거리 풍경을 표현한 국내 작가의 작품을 설치했다. 2층과 3층에는 배꽃과 커피나무 등을 표현한 이미지로 디자인해 1호점의 상징성을 더했다. 오직 이곳에서만 구매 가능한 전용 MD는 오랜 스타벅스 마니아들의 ‘잇 아이템’이 될 예정. 이화여대길 지명에서 영감을 받은 머그잔과 에코 백, 파우치 등은 실용성과 소장 가치가 높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송호섭 대표이사는 “1999년 개점 당시의 초심을 잃지 않고 향후 고객에게 더 큰 감동과 편안함을 드리고 늘 고객과 함께하는 스타벅스로 거듭해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2019년 9월호>


자료 제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에디터 더트래블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