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WHAT'S NOW
WHATSNOW
우리 쌀 농가와의 상생 협력, 스타벅스의 이천 햅쌀 음료

우수한 품질의 우리 농산물을 맛보기 위해 스타벅스를 찾았다. 이천 햅쌀을 활용한 2019년 신규 음료 2종이 주인공이다.

 

스타벅스

스타벅스는 지난해 12월 이천쌀 농가에 퇴비 2만 포를 기증했다.

 

예로부터 쌀은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곡식이자 풍요의 상징이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새해를 맞이하여 모든 고객의 풍요로운 한 해를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2019년 신규 음료로 ‘이천 햅쌀 라떼’와 ‘이천 햅쌀 크림 프라푸치노’를 선보인다. 2가지 음료 모두 경기도 이천에서 재배하고 수확한 햅쌀을 활용했는데, 쌀의 구수한 맛에 밥의 든든함까지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신규 음료 출시를 기념해 스타벅스는 이천농협 조합장 및 5명의 이천쌀 농가 대표에게 스타벅스 커피박을 재활용해 제작한 커피 퇴비 2만 포를 기증했다. 기증식은 지난해 12월 27일 이천농협에서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이천농협 이덕배 조합장은 “우리 농가가 어려울 때에 스타벅스가 농가에 가장 부담이 되는 퇴비를 지원하며 상생 협력에 적극 동참한 것에 감사한다. 많은 분이 스타벅스를 통해 이천쌀의 우수한 맛과 품질을 경험해보는 계기가 될 것 같아 기대가 크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스타벅스 이석구 대표이사는 “이번에 선보이는 ’이천 햅쌀 라떼’는 ‘문경 오미자 피지오’, ‘광양 황매실 피지오’, ‘공주 보늬밤 라떼’ 등에 이어 지역명을 메뉴 이름에 반영한 사례다. 신규 음료 역시 우수한 품질의 우리 농산물을 이용한 것으로 고객에게 새로운 맛과 건강을 선사하고자 하는 바리스타의 마음을 고스란히 담았다”고 밝혔다.

 

 

이천 햅쌀 라떼

우리 쌀로 만든 ‘이천 햅쌀 라떼’.

 

이천 햅쌀 크림 프라푸치노

‘이천 햅쌀 크림 프라푸치노’도 함께 선보인다.

 

우리 농가와의 상생 협력, 환경을 고려한 스타벅스의 행보 또한 주목할 만하다. 지난 2016년 4월, 스타벅스는 업계 최초로 환경부,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협력해 커피 찌꺼기 재활용 활성화 시범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전국 매장에서 발생하는 커피 찌꺼기를 전문 업체가 회수한 뒤 재활용하는 프로세스를 구축했으며, 그 결과 지난해 5500톤의 커피박, 즉 배출되는 커피박의 97퍼센트를 재활용할 수 있었다. 또한 친환경 커피 퇴비 기증을 통해 퇴비 구매 비용에 대한 농가의 부담을 줄여주었다. 동시에 양질의 퇴비로 농산물 재배에 도움을 주고, 수확한 고품질 농산물을 재료로 한 식음료를 개발해 농가의 새로운 판로 개척과 부가가치 창출을 지원하는 등 차별화된 지역 상생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까지 경기도 농가 및 보성과 하동 차 농가에 6만 6000포대의 커피 퇴비를 전달했다.

 

 

<2019년 2월호>


자료 제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www.istarbuck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