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BEAUTY
LIFESTYLE - BEAUTY
WATERPROOF SKIN

물놀이에도 끄떡없이 철벽 방어가 가능한 워터프루프 아이템을 소개한다.

 

WATERPROOF SKIN

1 HANSKIN
글로스의 투명한 광택감과 틴트의 지속력을 갖춘 글램 물온 립 틴트 시럽. 광택감이 우수한 오일 성분이 바르는 순간 입술에 촉촉하게 밀착되어 시럽으로 코팅한 듯 쫀쫀하고 오래도록 반짝이는 입술을 선사하며, 탱글하고 입체적인 볼륨을 부여한다. 생생한 과즙을 닮은 맑고 또렷한 컬러가 그대로 착색되어 생기 넘치는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다. 4.5g 1만6천원.


2 SHISEIDO
독자적인 아치 모양으로 정교함과 섬세함을 극대화시켜주는 아치라이너 잉크. 정교한 라인부터 볼드하고 강력한 라인까지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잉크 아이라이너로 실수 없이 완벽한 아이라인을 연출할 수 있으며, 퀵 드라이 피니시로 땀이나 유분에도 지워지지 않고 강력하게 유지되며, 최대 12시간 동안 번짐 없이 롱 래스팅된다. 0.4ml 3만6천원대.


3 WAKEMAKE
가벼운 수분 질감으로 얼룩 없이 부드럽고 선명하게 발리며 자연스러운 생기를 연출해주는 수분 톡 틴트. 덧바를수록 혈색이 살아나는 컬러감을 부여하며, 촉촉한 발림으로 답답함 없이 하루 종일 산뜻함을 유지해준다. 자기 무게의 6000배 정도 되는 수분을 끌어당기는 히알루론산이 함유되어 촉촉함을 유지해주며, 타투와 같은 지속력으로 땀이나 물에도 쉽게 지워지지 않는 롱 웨어 타입이다. 입술 중앙에 살짝 두드려 발라 그러데이션 효과를 주거나 꼼꼼히 채워 풀 컬러 립을 연출한다. 7g 1만2천원.


4 CHOSUNGAH™
38시간 동안 무너질 틈 없이 촉촉한 피부를 완성해주는 슈퍼 핏 파워 프루프 스틱 파운데이션. 수분 에센스, 선크림, 모공 프라이머, 파운데이션, 컨실러, 브러시, 퍼프를 하나로 담았으며, 용기 하단에 브러시가 결착된 특허 용기를 사용해 편의성을 높였다. 특허받은 아쿠아 트로이카 및 사막 식물 성분이 함유돼 피부 안팎으로 빠르게 수분을 충전해주며, 7만 모의 초극세 미세모 브러시가 모공 사이까지 촘촘하고 매끈하게 표현해준다. 12g 3만8천원.


5 SO NATURAL
벨벳 텍스처로 보송하고 가볍게 입술에 픽싱되어 깔끔한 립을 유지해주는 쏘 젤 라커. 과일에서 영감을 받은 컬러가 형광등을 켠 듯 환하게 밝혀주며, 강한 발색력으로 덧바르지 않아도 선명한 립 메이크업을 연출해준다. 로즈힙 오일, 아르간 오일, 코코넛 오일 등의 보습 성분이 촉촉함을 선사하며, 얇고 단단한 애플리케이터로 정교하게 바를 수 있다. 5g 1만5천원.


6 DHC
뭉침 없이 섬세한 표현이 가능한 아이브로 마스카라. 눈썹 결을 풍성하게 살려 입체감 있는 페이스를 실현해주며, 뭉치거나 끈적이지 않고 촉촉하고 자연스러운 눈썹을 완성해준다. 눈썹 모를 코팅하듯 형태를 잡아주어 땀과 피지에는 강하면서도 딱딱하게 굳지 않으며, 판테놀, 히알루론산, 스콸렌이 피부 및 눈썹에 윤기를 부여하여 건강한 눈썹으로 관리해준다. 5.5g 1만4천원.


7 APRILSKIN
유분, 피지에 강한 프루프 쿠션으로 피지 분비가 많은 여름철에 특히 유용하다. 복합 플리머가 피부에 완벽하게 밀착되어 깔끔하게 커버해주는 퍼펙트 매직 커버프루프 쿠션 SPF50+/PA+++. 다크닝 없이 화사하고 맑은 피부를 연출해주며 실키한 텍스처로 촉촉하게 발리지만 끈적임이나 번들거림 없이 매끈하게 코팅된다. 베이지, 블루, 핑크 3가지 제형으로 각각 쿨링, 진정, 노세범 기능이 더해져 물과 땀, 피지를 방어해준다. 11g 2만9천원.


8 ESPOIR
드라마틱한 컬링이 번짐 없이 강력하게 고정되는 노머징 마스카라 워터프루프. 땀이나 물에도 번짐 없이 지속되는 워터프루프 기능이 우수하며, 동양인의 속눈썹 굴곡에 맞는 각도로 설계된 부메랑 브러시가 닿기 힘든 속눈썹 꼬리 부근까지 완벽하게 밀착하여 터치해준다. 말린 장미 컬러의 로지 고져스, 말린 오렌지 컬러의 모디스트, 클래식한 블랙까지 3가지  MLBB 컬러 베리에이션이 매력적이다. 9ml 2만2천원.

 

 

<2019년 7월호>


컨트리뷰팅 에디터 정예지
포토그래퍼 전재호